이마트 '보양식 대전'…최대 50% 할인
이마트 '보양식 대전'…최대 50% 할인
  • 권희진
  • 승인 2024.07.11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이마트
사진제공=이마트

 

[스마트경제] 이마트는 초복을 맞아 12∼18일 일주일간 '보양식 대전'을 통해 활전복과 간편식 삼계탕, 토종닭 등을 최대 반값 할인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마트는 여름 대표 보양식인 '활전복'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5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이마트는 이번 초복을 앞두고 석 달 전부터 전복 양식장 및 협력사들과 사전 협의를 거쳐 40톤(t)의 물량을 미리 확보해 가격을 낮췄다. 이는 평소 주간 판매량의 네 배에 달하는 물량이다.

50% 할인을 적용한 활전복 100g 기준 판매가격은 중 사이즈 2740원, 대 사이즈 2890원, 특대 3640원, 왕 사이즈 3940원 등이다.

이마트는 '무항생제 두마리 영계'를 행사카드로 결제 시 40% 할인하고, 백숙 부재료가 동봉된 '토종닭 백숙'은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5000원 할인한다.

간편식 삼계탕도 정상가 대비 최대 50% 저렴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이마트가 7월 가격파격 상품으로 선정한 '올반 영양 삼계탕'은 다음 달 1일까지 5000원대에 팔고, '피코크 삼계탕·백숙' 전 품목은 이달 18일까지 20% 할인 판매와 함께 2만5000원 이상 결제 시 5000원 상품권을 추가 증정한다.

이마트 델리코너에서는 매장에서 직접 끓여 집에서 간편하게 데워 먹을 수 있는 '키친델리 영계백숙'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30% 할인한다.

트레이더스도 이달 14일까지 '여름 보양식' 할인전을 진행한다.

삼계탕 부재료인 '국내산 찹쌀'(5㎏)은 4000원 할인, 인삼과 능이 등이 들어간 '간편 삼계탕 재료'는 3000원 할인 판매한다.

이마트 최진일 마케팅 담당은 "장마가 그치고 나면 무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초복을 맞아 많은 고객들이 합리적인 가격에 알찬 보양식을 드실 수 있도록 대대적인 초복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권희진 기자 hjk7736@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