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현대, 선박 사이버 보안기술 선도 ‘박차’
HD현대, 선박 사이버 보안기술 선도 ‘박차’
  • 복현명
  • 승인 2024.06.2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초로 전세계 6대 선급으로부터 선박 사이버 복원력 기술 기본인증 획득
선박 디지털화로 보안 위협 증가...7월 계약 선박부터 사이버 복원력 기술 의무화
HD현대가 글로벌 6대 선급으로부터 선박 사이버 복원력(IACS UR E26) 기본인증 획득을 완료했다. 사진=HD현대.
HD현대가 글로벌 6대 선급으로부터 선박 사이버 복원력(IACS UR E26) 기본인증 획득을 완료했다. 사진=HD현대.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HD현대가 국내 최초로 글로벌 6대 선급으로부터 선박 사이버 보안 기술에 대한 기본인증을 완료했다.

HD현대는 최근 로이드선급(LR)과 일본해사협회(ClassNK)로부터 LNG FSRU의 사이버 복원력(IACS UR E2) 기술에 대한 기본인증(AiP)을 획득하며 글로벌 6대 선급 인증을 완료했다.

앞서 HD현대는 지난해 5월 한국선급(KR)을 시작으로 프랑스선급(BV), 노르웨이선급(DNV), 미국선급(ABS) 등 4개 선급으로부터 ‘선박 사이버 복원력 기술 절차 및 방법론‘에 대한 기본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6대 선급(DNV, ABS, ClassNK, LR, BV, KR)은 국제선급협회(International Association of Classification Societies, IACS) 소속 회원 선급으로 선박의 검사, 인증 관련 국제 표준을 제정하는 등 조선·해운 업계에 절대적인 영향력을 미치고 있다.

선박 사이버 복원력은 사이버 위협으로부터 선박을 보호함은 물론 이미 발생한 정보 보안 사고의 피해를 최소화해 선박의 운항 안정성을 높이는 기술을 의미한다.

국제선급협회는 올해 7월 이후 체결되는 모든 선박 건조 계약에 대해 사이버 복원력 기술을 확보하도록 의무화한 상황이다.

이에 대응하고자 HD현대는 지난해부터 글로벌 선급들과 공동개발 프로젝트를 진행, 사이버 복원력 네트워크를 설계하고 대응체계 구축을 완료한 바 있다.

HD현대 관계자는 “디지털화된 선박의 운항 안전성을 위해 보다 강화된 사이버 보안 기술이 요구되고 있다”며 “HD현대는 최고 수준의 사이버 보안 기술로 글로벌 1위 조선사로서의 위상을 지켜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HD현대는 해양 분야 종합 솔루션 기업 HD현대마린솔루션을 통해 선박 사이버 보안 솔루션 브랜드 ‘하이 시큐어’(Hi-Secure)를 출시하고 건조 중인 LNG FSRU에 실제 적용하는 등 선박 사이버 보안 기술을 선도하고 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