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재 동국대 화공생물공학과 교수 연구팀, 유-무기 복합체의 반응성 제어 통한 삼원계 청색 발광 양자점 합성법 개발
최민재 동국대 화공생물공학과 교수 연구팀, 유-무기 복합체의 반응성 제어 통한 삼원계 청색 발광 양자점 합성법 개발
  • 복현명
  • 승인 2024.06.18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민재 동국대학교 화공생물공학과 교수. 사진=동국대.
최민재 동국대학교 화공생물공학과 교수. 사진=동국대.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최민재 동국대학교 화공생물공학과 교수팀이 양자점 디스플레이용 InGaP 삼원계 청색 발광 양자점의 합성에 성공했으며 이를 세계적인 국제 학술지인 ACS Nano에 게재했다.

양자점 디스플레이에 사용되고 있는 InP 양자점은 녹색과 적색에서는 높은 성능이 보고된 바 있으나 청색 발광이 어려운 한계점을 가지고 있다. 

그동안 청색 발광을 구현하기 위해 InGaP 형태의 삼원계 양자점이 제안된 바 있으나 균일한 삼원계를 구성하기가 어렵다는 문제점이 있었다. 

최민재 동국대 교수와 유도헌 석사과정생은 이를 해결하기 위해 비대칭 금속-카르복실레이트 복합체를 활용, InGaP 양자점의 조성을 균일하게 제어하는 새로운 방법을 개발했다. 

이러한 방법으로 합성된 삼원계 양자점은 청색 대역에서 높은 양자효율 값을 보임으로써 그 가능성을 입증했다.

최민재 동국대 화공생물공학과 교수는 “이번에 개발한 삼원계 InGaP 양자점 합성법은 새로운 청색 발광 소재의 가능성을 제공했으며 기존 InP 양자점 합성법과 동일하기 때문에 추후 다양한 산업에 손쉽게 적용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