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생명, 건강관리 앱 ‘더헬스(THE Health)’ 수면 분석 서비스 오픈
삼성생명, 건강관리 앱 ‘더헬스(THE Health)’ 수면 분석 서비스 오픈
  • 복현명
  • 승인 2024.06.1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워치 없이도 소리로 수면을 측정하고 분석해 주는 나만의 ‘수면 비서’
건강 미션과 코칭, A.I 운동, 식단/영양, 멘탈관리 등 종합 건강서비스 제공
삼성생명의 종합 건강관리 플랫폼 ‘더헬스(THE Health)’가 12일 수면 분석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사진=삼성생명.
삼성생명의 종합 건강관리 플랫폼 ‘더헬스(THE Health)’가 12일 수면 분석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사진=삼성생명.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삼성생명의 종합 건강관리 플랫폼 ‘더헬스(THE Health)’가 12일 수면 분석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였다. 

‘더헬스(THE Health)’는 삼성생명이 2022년 4월 론칭한 맞춤형 건강관리 앱(App)으로 론칭 2주년을 맞아 신규 서비스를 도입하고 기존 서비스와 UI/UX를 전면 개편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서비스는 수면 건강 서비스다. 

‘더헬스(THE Health)’는 숙면에 어려움을 겪는 현대인들의 수면 건강을 위해 에이슬립과 협업해 '수면 분석 서비스'를 론칭했다.

‘수면 분석'은 수면 중 호흡 소리만으로 수면의 질을 측정해 분석해 주는 서비스다. 

잠자는 동안의 소리를 기반으로 '깊은 잠, 일반 잠, REM 수면' 시간을 각각 분석해 주고 종합 점수를 통해 나의 수면 상태를 확인할 수 있다. 

소리만으로 분석하기 때문에 수면 중 스마트워치와 같은 웨어러블 기기를 착용하지 않아도 휴대폰만 있으면 간편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만약 종합적인 수면의 질이 낮다면 숙면에 도움이 되는 정보나 마음 건강을 위한 명상 콘텐츠를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1주일간 가볍게 실천할 수 있는 주간 미션 코칭을 활용해 수면 건강 향상을 기대해볼 수도 있다.

이와 더불어 'A.I스마트알람' 기능도 탑재했다. 가장 얕은 수면 단계인 램(REM) 단계에서 알람을 울려주어 개운한 기상을 돕는다. 

더헬스 앱을 사용하는 것만으로도 무료로 나만의 수면 비서를 무료로 고용하는 셈이다.

음식 사진을 촬영하면 자동으로 영양성분을 분석해 주는 ‘식사 기록’ 서비스도 업그레이드 된다. 

이제 식사 때마다 매번 앱을 실행해 사진을 촬영하지 않아도 A.I가 자동으로 휴대전화 앨범에서 음식 사진만 골라서 불러올 수 있어 편리하게 식사 기록이 가능해졌다. 

또한 복용하는 영양제까지 함께 기록할 수 있어 하루에 섭취한 모든 영양성분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보다 나은 사용성을 위해 UI/UX를 개편하고 운동 프로그램과 명상 콘텐츠를 강화하는 등 기존에 제공하던 서비스들을 종합적으로 업그레이드했다.

‘더헬스(THE Health)’는 기상부터 취침까지 하루의 건강관리를 쉽고 즐겁게 할 수 있도록 미션을 통해 가이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출석, 수면 측정, 걷기, 식사 기록 등 건강 활동을 실천하면 소정의 ‘헬스 포인트’를 리워드로 지급한다. 

헬스 포인트는 모바일 상품권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 등에 다양하게 활용될 예정이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한층 업그레이드 된 ‘더헬스(THE Health)’와 함께 온 국민이 효과적으로 건강을 관리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서비스와 혜택을 지속 제공해 대국민 건강관리 플랫폼으로 발돋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