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은행, 전국 영업점 '무더위 쉼터' 운영
농협은행, 전국 영업점 '무더위 쉼터' 운영
  • 복현명
  • 승인 2024.06.11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H농협은행이 혹서기 폭염피해 예방, 무더위에 지친 국민들을 위해 9월 30일까지 전국 영업점에서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 사진=농협은행.
NH농협은행이 혹서기 폭염피해 예방, 무더위에 지친 국민들을 위해 9월 30일까지 전국 영업점에서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 사진=농협은행.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NH농협은행이 혹서기 폭염피해 예방, 무더위에 지친 국민들을 위해 9월 30일까지 전국 영업점에서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

‘무더위 쉼터’는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영업점 내 대기장소 등을 활용해 더위를 피할 수 있는 휴식공간으로 운영되며 은행 거래고객이 아니더라도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농협은행은 은행권 중 전국에 가장 많은 영업점을 보유하고 있어 더욱 편리하게 ‘무더위 쉼터’를 이용할 수 있다.

농협은행 관계자는 “폭염에 힘들어하시는 국민들께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자 무더위 쉼터를 운영하게 됐다”며 “올 여름 무더위에 지칠 때 부담 없이 가까운 농협은행을 찾아 휴식을 가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