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명대 음악학부, 현악합주의 밤 개최
상명대 음악학부, 현악합주의 밤 개최
  • 복현명
  • 승인 2024.05.13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명대학교 음악학부는 지난 10일 오후 7시 30분부터 상명대 서울캠퍼스 대신홀에서 ‘현악합주의 밤’ 연주회를 개최했다. 사진=상명대.
상명대학교 음악학부는 지난 10일 오후 7시 30분부터 상명대 서울캠퍼스 대신홀에서 ‘현악합주의 밤’ 연주회를 개최했다. 사진=상명대.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상명대학교 음악학부는 지난 10일 오후 7시 30분부터 상명대 서울캠퍼스 대신홀에서 ‘현악합주의 밤’ 연주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19번째를 맞는 ‘현악합주의 밤’에서는 상명대 음악학부 학생들이 현악기로만 구성된 연주단의 아름다운 선율을 한 껏 선보였다.

본 연주회는 현악합주를 배우고 연주하는 학생들에게 자긍심을 심어주고 이들의 현악연주 실력 향상을 꾀하고자 매년 열리고 있다. 

이번 공연은 슈베르트, 비발디, 푸흐의 곡들로 구성되었고 화려한 솔로 연주와 오케스트라의 조화로운 조합으로 연주됐다.

상명대 음악학부는 올해 ‘성악 가곡의 밤’, ‘관악합주의 밤’, ‘피아노 솔로 연주회’, ‘작곡과 어텀 쇼케이스’, ‘음악학부 정기연주회’, ‘SMMC 정기연주회’, ‘합창 정기연주회’, ‘오페라클래스 정기공연’ 등등 다양한 장르에서 다양한 공연을 준비하고 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