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 티웨이항공과 기내식 공동개발 나서
CJ제일제당, 티웨이항공과 기내식 공동개발 나서
  • 권희진
  • 승인 2024.05.13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CJ제일제당
사진제공=CJ제일제당

 

[스마트경제] CJ제일제당은 티웨이항공과 함께 개발한 기내식 2종을 선보인다고 13일 밝혔다.

공동 개발 메뉴는 오는 16일부터 티웨이항공이 신규 취항하는 인천-자그레브(크로아티아) 노선에서 서비스된다.

메뉴는 '소고기 버섯죽'과 '소시지&에그 브런치' 두 종류다. 각 메뉴는 비행시간이 10시간 이상인 유럽행 노선에서 두 번째로 제공된다.

CJ제일제당과 티웨이항공은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기 위해 기내식 2종을 친환경 종이 트레이에 제공한다. 또 하늘에서도 든든한 식사를 할 수 있도록 메뉴 중량을 늘렸다.

CJ제일제당과 티웨이항공은 기내식 공동 개발을 위해 지난 3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CJ제일제당은 냉동 기내식을 개발하고 티웨이항공은 노선별로 메뉴를 판매하며 마케팅에 협력하기로 했다.

박충일 CJ제일제당 B2B 사업본부 본부장은 “식품과 항공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양사가 파트너십을 맺게 돼 기대가 크다”며 “향후 지속적인 협업을 통해 다양한 맞춤형 메뉴들을 선보이며 전 세계 고객들이 차별화된 맛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권희진 기자 hjk7736@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