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2024년 1분기 매출 1조2923억∙영업익 2366억 달성
KT&G, 2024년 1분기 매출 1조2923억∙영업익 2366억 달성
  • 정희채
  • 승인 2024.05.09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인플레이션∙부동산 개발사업 종료 등 영향 매출∙영업이익 전년 대비 감소
3대 핵심사업 중심의 본원적 경쟁력 강화∙구조적 혁신으로 하반기 실적 턴어라운드 전망

 

[스마트경제] KT&G가 9일 개최한 기업설명회에서 연결 매출 1조2923억원, 영업이익 2366억원의 2024년 1분기 잠정실적을 발표했다. 

전년도에 이어 올해 1분기에도 국내외 NGP(Next Generation Products, 전자담배)와 해외 궐련 부문에서는 유의미한 성과가 창출됐다.

NGP 사업의 핵심 성장 동력인 국내외 스틱은 수량과 매출액, 영업이익이 모두 증가하는 트리플 성장을 달성했다. 특히, 글로벌 스틱 수량은 전년 동기 대비 14.7% 증가한 21.1억 개비로 두 자릿수 성장세를 지속했다.

또한, 전체 해외 궐련 사업 매출은 인도네시아 등 주요 국가 내에서의 가격 인상 효과로 전년 동기 대비 10.1% 증가한 2,918억원을 기록하며, 3분기 연속 매출 성장을 이어갔다. 

다만, 주요 사업부문에서의 의미 있는 성과에도 불구하고, 인플레이션으로 인한 제조원가 상승과 대규모 부동산 개발사업 종료, 국내 소비 위축에 따른 건강기능식품(건기식) 매출 감소 등 영향으로 연결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하락했다. 

한편 KT&G는 지난 3월 말, 방경만 사장이 취임한 이후 새로운 리더십 주도로 3대 핵심사업(NGP, 해외 궐련, 건기식)의 획기적인 성장을 위한 구조적 혁신에 집중하고 있으며, 이를 기반으로 하반기에는 실적 개선이 본격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우선, 성과창출 극대화를 위해 책임경영 체제를 강화했다. CEO 직속으로 전략∙마케팅∙생산 부문을 신설하고, 각 부문장의 책임경영 아래 조직운영의 효율성과 아울러 KT&G는 수익성 향상을 위한 ‘ROE(자기자본이익률) 제고 프로젝트’를 가동중이며, 3년(2024~2026년)간 2.8조원 규모의 현금 주주환원과 함께 발행주식총수의 약 15%에 달하는 자사주를 소각하는 중장기 주주환원 정책의 충실한 이행을 통해 주주가치 제고를 위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에도 적극 동참할 예정이다.

KT&G 관계자는 “‘글로벌 톱 티어(Global Top-tier)’로의 도약을 위해 핵심사업의 본원적 경쟁력 강화와 구조 혁신에 주력하고 있다”며 “인플레이션에 따른 제조원가 부담과 경기침체 등 어려운 대외 환경에서도 KT&G는 글로벌 시장 내 핵심사업 경쟁력을 확대하고 운영 효율화 활동을 지속 전개하는 등 하반기 실적 턴어라운드를 위해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희채 기자 sfmks@dailysmart.co.kr

Tag
#KT&G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