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PCB·반도체 패키징 산업 지원 강화 ‘박차’
우리은행, PCB·반도체 패키징 산업 지원 강화 ‘박차’
  • 복현명
  • 승인 2024.05.0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진완(왼쪽 두 번째) 우리은행 중소기업그룹 본부장이 양동혁 우리은행 반월/시화BIZ프라임센터 본부장, 안영우 KPCA 사무총장, 김형조 우리은행 남동/송도BIZ프라임센터 본부장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정진완(왼쪽 두 번째) 우리은행 중소기업그룹 본부장이 양동혁 우리은행 반월/시화BIZ프라임센터 본부장, 안영우 KPCA 사무총장, 김형조 우리은행 남동/송도BIZ프라임센터 본부장 등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우리은행은 지난 3일 한국PCB&반도체패키징산업협회(KPCA)와 ‘PCB 및 반도체 패키징 산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KPCA는 PCB와 반도체 패키징 산업 발전을 위해 지난 2003년 설립된 단체로 우리나라 주력 수출 분야인 반도체, 자동차, 전자 산업 등에 핵심 공급망 역할을 수행해 왔다.

159개 회원사로 구성된 KPCA는 최근 반도체 패키징 산업이 글로벌 시장에서 한 단계 더 도약할 기회를 마련하고자 회원사 간 역량 결집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으며 대다수 회원사들이 반월국가산업단지 안에 모여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우리은행은 중소기업 특화채널인 반월/시화BIZ프라임센터를 중심으로 KPCA 회원사에게 ▲금리, 수수료 우대 ▲기업 컨설팅 등 금융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공급망금융 플랫폼 ‘원비즈플라자’를 활용해 회원사의 구매 프로세스 디지털화도 돕는다.

한편 ‘원비즈플라자’는 우리은행이 지난 2022년 9월 금융권에서 처음으로 선보인 디지털 공급망금융 플랫폼이다. 

중견·중소기업들이 별도의 플랫폼 사용료 없이 회원사로 등록해 실시간으로 구매, 공급, 금융 등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받고 있다.

또한 ‘원비즈플라자’ 가입 회원사들은 공급망 특화대출 보증서 보증비율 상향과 보증료 지원 혜택도 받게 된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PCB와 반도체 패키징 산업은 글로벌 경쟁력 강화를 위한 전략적인 금융 지원이 필요하다”라며 “우리은행은 중소기업 특화채널과 원비즈플라자를 통해 KPCA 회원사에게 실효성 있는 금융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