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어린이날 맞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1004매 기증
신한은행, 어린이날 맞아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 헌혈증 1004매 기증
  • 복현명
  • 승인 2024.05.02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아암 환자 가족의 부담 완화를 위해 임직원이 모은 헌혈증 기부
임직원 봉사활동을 통해 마련한 선물과 희망메세지 전달
신한은행이 2일 서울시 성북구 소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소아암 등 희귀 난치성 질환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한 ‘헌혈증 및 어린이날 선물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이 2일 서울시 성북구 소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소아암 등 희귀 난치성 질환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한 ‘헌혈증 및 어린이날 선물 전달식’을 진행했다. 사진=신한은행.

[스마트경제=복현명 기자] 신한은행이 2일 서울시 성북구 소재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에서 소아암 등 희귀 난치성 질환을 겪고 있는 어린이들을 위한 ‘헌혈증 및 어린이날 선물 전달식’을 진행했다.

이번 전달식에서 신한은행은 장기간 치료로 인해 경제적 부담을 겪는 소아암 환자 가족의 부담 완화를 위해 임직원 기부 헌혈증 1004매를 기부했으며 임직원 봉사활동을 통해 만든 어린이날 선물 세트 100개를 제공했다. 

어린이날 선물 세트는 보드게임, 줄넘기, 핸드크림 등 다양한 물품들로 구성됐다.

신한은행은 2001년부터 생명 존중의 가치제고와 혈액부족 문제해결에 이바지하고자 '사랑의 헌혈 나눔' 캠페인을 이어오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2만3000명의 임직원들이 헌혈에 참여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어린이날을 맞아 전달한 헌혈증과 선물이 소아암을 앓고 있는 아동과 가족에게 의미있게 사용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 놓인 취약계층을 위해 상생의 가치를 높일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대표 사회공헌사업인 ‘ESG 상생프로젝트’를 통해 보이스피싱·전세사기 피해자 지원, 재생PC 기부 통한 고령층 디지털 교육사업, 어린이집 환경개선 사업, 난임부부 진단검사비 지원 등 사회 취약계층·금융 소외계층 뿐만 아니라 환경과 고객 모두를 아우르는 다양한 사업을 지속하고 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