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키즈토피아, AI 자연 탐사 콘텐츠 '지구사랑탐사대' 선봬
LGU+ 키즈토피아, AI 자연 탐사 콘텐츠 '지구사랑탐사대' 선봬
  • 권희진
  • 승인 2024.04.24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LG유플러스 
사진제공=LG유플러스 

 

[스마트경제] LG유플러스는 어린이 특화 메타버스 서비스 '키즈토피아'에서 인공지능(AI) 안내원과 함께 동식물 200여 종을 생생하게 탐험할 수 있는 생태체험 학습 콘텐츠 '지구사랑탐사대'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지난 1월 동아사이언스와 체결한 '메타버스 체험형 콘텐츠 공동 개발' 업무 협약의 첫 결과물로 LG유플러스가 자체 개발한 AI 기술 '익시'(ixi)를 활용해 오프라인 체험 학습 콘텐츠를 메타버스 환경에 구현했다.

메타버스 체험 공간 안에 익시 기반의 NPC(사용자가 직접 조종할 수 없는 캐릭터) 안내원을 배치, 사용자가 탐사 도중 궁금한 내용을 AI 안내원과의 대화를 통해 즉시 확인할 수 있게 했다.

익시가 사전에 방대한 지식을 학습한 덕분에 이 NPC는 사용자의 질문을 정확히 이해하고 실제 사람처럼 자연스럽게 대화를 이어갈 수 있다.

회사는 향후 키즈토피아에 익시 적용을 확대함으로써 사용자 학습 효과를 높이고 글로벌 대표 교육 플랫폼으로 입지를 다질 계획이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키즈토피아에서 AI 안내원과 대화를 나눈 이용자 수는 지난 2월 이후 매달 30% 이상 증가하고 있으며, 3월에는 가입자 30만 명을 달성하고 1인당 평균 체류시간 1시간을 넘었다.

LG유플러스는 향후 키즈토피아에 익시(ixi) 적용을 확대, 사용자 학습 효과를 높여 글로벌 대표 교육 플랫폼으로서 입지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이상엽 LG유플러스 CTO(최고기술책임자)는 “AI와 메타버스를 융합해 가상세계에서 현실보다 더 나은 경험을 할 수 있는 자연 학습 콘텐츠를 구현, 이용자들이 현실에서 접하기 어려운 동식물을 관찰하며 공부하는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키즈 콘텐츠 기업과 협업을 넓히고, 새로운 기술을 플랫폼에 적극 도입해 키즈토피아 이용자들의 경험을 혁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희진 기자 hjk7736@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