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자 토핑엔 스테이크가 대세… 피자헛, 갈릭마블 스테이크 30만판 돌파  
피자 토핑엔 스테이크가 대세… 피자헛, 갈릭마블 스테이크 30만판 돌파  
  • 양세정
  • 승인 2019.01.03 00: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자헛 신제품 ‘갈릭마블 스테이크’ 피자가 출시 이후 30만 판 판매를 돌파했다. 사진=한국피자헛
피자헛 신제품 ‘갈릭마블 스테이크’ 피자가 출시 이후 30만 판 판매를 돌파했다. 사진=한국피자헛

[스마트경제] 한국피자헛이 신제품 ‘갈릭마블 스테이크’ 피자가 출시 이후 30만 판 판매를 돌파하며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고 2일 밝혔다. 갈릭마블 스테이크는 피자헛이 지난달 선보인 새로운 프리미엄 피자로, 안창살 스테이크 토핑에 갈릭버터와 까망베르 치즈가 더해져 스테이크의 풍미를 배가시킨 것이 특징이다. 

이번 신제품은 출시 전부터 소비자 반응이 뜨거웠다는 설명이다. 피자헛 홈페이지와 소셜 커머스 티몬에서 진행한 사전 예약 이벤트에서 약 11만8000명이 신청했다. 출시 직후 3일간 소비자 의견을 청취한 결과 경험자 중 약 94%가 맛에 대해 긍정적으로 답변했다. 이 중 59%가 ‘토핑이 가득해 맛이 풍성하다’, 22%가 ‘스테이크가 부드럽고 큼직하다’며 만족도를 표했다. 이외에 ‘맛이 조화롭다’, ‘마늘 맛이 좋다’ 등 각각의 토핑과 소스에 대한 구체적인 언급도 다수 발견됐다. 이런 긍정적 반응에 따라 출시 후 30만 판을 돌파하는 등 판매 실적도 순항 중이다.

조윤상 한국피자헛 마케팅팀 상무는 “이번 신제품은 메인 토핑에 정통 스테이크를 사용해 보편적인 배달 음식 품질과 차별화되는 고급스러운 맛을 내고자 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기대를 충족시키는 고품질의 맛있는 피자를 선보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양세정 기자 underthes22@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