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아이타스, 보험사를 위한 변액보험 전용 백 오피스 시스템 출시
신한아이타스, 보험사를 위한 변액보험 전용 백 오피스 시스템 출시
  • 복현명
  • 승인 2020.03.09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경제] 신한아이타스가 변액보험내 펀드의 기준가 산출 관리에 필요한 변액보험 Back Office 시스템을 출시했다.

이에 보험사들은 해당 시스템을 사용함으로써 변액보험 내 운용중인 펀드의 기준가격 산출시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고 데이터의 신뢰성과 정합성을 높여 보다 더 경쟁력 있는 Total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보험사들은 신한아이타스가 새롭게 개발한 시스템을 활용해 기존 개별 자산운용사 단위로 분산돼 있는 펀드의 기준가격 정보를 한 번에 취합할 수 있게 됐으며 이를 통해 신속한 회계결산이 가능하게 돼 업무 마감시간도 2시간 이상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변액보험 Back office 시스템은 신한금융그룹의 SAQ Transformation(신속한 실행, 민첩성, 순발력)을 기반으로 지난해 10월 개발에 착수해 올해 2월말 IT 개발을 종료했으며 프로그램 통합테스트와 안정화 작업을 거쳐 총 5곳의 보험사와 29곳의 자산운용사에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신한아이타스는 유럽형 Back office를 대표하는 룩셈부르크의 맨코(Manco)와 같은 종합 펀드관리회사로 발돋움하기 위해 다양한 노하우 축적과 디지털 기술 혁신으로 향후 보험사, 연기금, 공제회, 조합과 같은 기관고객의 니즈에 맞춘 차별화된 Total 서비스를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김대희 신한아이타스 부사장은 “변액보험 Back office 시스템 개발로 변액보험 데이터 처리의 신속성과 안정성이 강화됐고 이를 통해 고객사의 투자리스크를 크게 개선시킬 수 있게 됐다”며 “보험 업계에 적용될 신(新)IFRS17에 맞춰 다양한 부가서비스 또한 추가 제공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복현명 기자 hmbok@dailysmart.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